제목 경부고속도로 준공 50년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0.07.11 18:01

                                                                                 경부고속도로 준공 50년

   독일을 국가 발전 모델로 삼은 첫 지도자는 박정희 전 대통령이다. 2차 대전 이후 눈부신 경제성장을 이룬 구(舊)서독을 1964년 국빈 방문했다. 우리의 1인당 GDP가 100달러 남짓한 때였다. 당시 정상회담 통역사의 회고다. "박 대통령이 눈물을 몇 번이나 흘리며 '우리 국민 절반이 굶어 죽고 있다' '돈 꿔달라'고 했다." 박 전 대통령은 "아우토반 같은 고속도로, 자동차, 철강 산업을 육성해야 한다"는 독일 총리의 조언을 듣고 귀국했다. 
   경부고속도로 건설 계획은 2년여 비밀리 준비 끝에 1967년 대선 때 발표했다. 야당은 물론 학계, 언론에서 "길 닦으면 부유층의 유람로가 될 것" "국가 재정이 파탄 난다"며 반대했다. 당시 조선일보 사설도 '기술·돈이 부족' '꿈같은 계획'이라고 썼다. 박 전 대통령은 밀어붙였다. 2500분의 1 축적 지도를 집무실에 펼쳐놓고 자를 대고 노선을 그리고 인터체인지를 직접 스케치할 정도로 열정이 대단했다. 측근들에겐 "임자, 나 요즘 고속도로에 미쳤어"라고까지 하며 독려했다고 한다. 
   경부고속도로는 1970년 7월 7일 준공됐다. 외국 도움 없이 우리 힘과 우리 기술로 430㎞를 뚫고 닦았다. 도로 1㎞당 1억원 안팎 든 공사비는 당시 건설 중이던 일본 고속도로의 20% 수준이었다. '세계에서 가장 짧은 기간에 가장 값싸게 지은 고속도로' '하면 된다'는 자부심을 국민에게 안겼다. 
   경제·사회·문화 전반에 걸쳐 큰 변화가 생겼다. 서울~부산이 자동차로 15시간 걸리다가 4~5시간으로 단축됐다. 전국이 1일 생활권이 되며 자동차 시대를 열었다. 당시 13만대이던 자동차가 지금은 2400만대로 늘고 수송 인구도 29억명에서 10배가량 늘었다. 국내 건설사들은 고속도로 시공 경험을 바탕으로 중동에 진출해 건설 붐을 일으켰다. 세계 10위권 경제 대국, 세계에서 유일하게 원조 받던 나라에서 주는 나라를 만든 주인공이 박정희와 경부고속도로다. 
   정부가 어제 경부고속도로 준공 50주년을 맞아 추풍령휴게소 공원에 기념비를 세웠다. '5000년 역사에 유례없는 대토목 공사' '조국 근대화의 초석' 같은 의미를 부여했다. 당시 건설부 장관을 비롯한 관료들과 건설업체 관계자 등 530명 이름을 새긴 명패석도 세웠다. 그런데 기념비와 명패석 어디에도 박 전 대통령 이름 석 자가 없다. 1970년 세운 준공탑에 박정희 대통령 휘호가 들어 있어 뺐다고 한다. 아무리 그래도 이건 도리가 아니다. 
                                                                                            <참고문헌>

   1. 박은호, "경부고속도로 50년", 조선일보, 2020.7.8일자. 1면.


시청자 게시판

1,274개(1/64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2] 박한 10603 2018.04.12
1273 충북 괴산군 연풍을 아시나요 사진 new 신상구 5 2020.08.04
1272 울산 출신의 민속학자 고 송석하의 생애와 업적 신상구 11 2020.08.02
1271 대전 동구 유명 관광지 소개 신상구 11 2020.07.31
1270 6.25와 대전방송국 사진 신상구 8 2020.07.31
1269 간신 임사홍과 충신 김처선 신상구 8 2020.07.31
1268 우리가 바라는 민주주의 신상구 11 2020.07.29
1267 로런스의 근대문명 극복론과 한반도 후천개벽 사상의 만남 사진 신상구 27 2020.07.27
1266 『충북연극 100년사』를 저술한 청주대 연극영화과 이창구 교수 이야기 신상구 29 2020.07.26
1265 알려지지 않은 6.25 비극, 이승만 대통령이 떠난 뒤 서울사수 방송 사진 신상구 35 2020.07.26
1264 전주 거지대장’ 이보한의 선행과 독립운동 신상구 27 2020.07.26
1263 집단지성의 시대 사진 신상구 26 2020.07.21
1262 강화도 정족산성 고조선 초기인 4천년 전 축조 신상구 30 2020.07.21
1261 한국 상고사 연구 강화의 필요성 고찰 신상구 24 2020.07.21
1260 고조선 영역 신 연구 사진 신상구 20 2020.07.21
1259 국회·靑, 세종시 이전의 필요성 신상구 15 2020.07.20
1258 인구경제학으로 본 한국 청년들의 '출산포기 신상구 15 2020.07.20
1257 보문산 사정공원에 충청 선비 시인 임강빈 시비 건립 사진 신상구 17 2020.07.19
1256 제헌절 72주년을 맞아 법교육과 민주시민교육 강화해야 사진 신상구 20 2020.07.18
1255 박병석 국회의장의 제72주년 제헌절 경축식 축사 신상구 22 2020.07.18
1254 신자유주의의 문제점과 과제 신상구 27 2020.07.15